이현욱

[리액션] 시대극의 무게감도, 액션 활극의 통쾌함도 제대로 잡지 못한 ‘도적: 칼의 소리’

[리액션] 시대극의 무게감도, 액션 활극의 통쾌함도 제대로 잡지 못한 ‘도적: 칼의 소리’

비극적인 민족의 역사를 내세워 ‘항일’ 같은 감정에 호소하기에는 콘텐츠를 즐기는 시청자들의 수준이 너무 높아졌다. 풍부한 이야깃거리를 보장하는 격동의 시대를 배경으로 매력적인 캐릭터들이 즐비한 <도적: 칼의 소리>에 적지 않은 아쉬움의 평가가 쏟아지는 이유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도적: 칼의 소리>(이하 도적)는 1920년 중국의 땅, 일본의 돈, 조선의 사람이 모여든 무법천지의 땅 간도에서 소중한 사람들과 삶의 터전을 지키기…

[첫방D-DAY] 추석 연휴 정조준한 ‘도적: 칼의 소리’, K-콘텐츠 신화 이을까 (넷플)

[첫방D-DAY] 추석 연휴 정조준한 ‘도적: 칼의 소리’, K-콘텐츠 신화 이을까 (넷플)

서부 액션 활극에 등장한 동양적 히어로. 웨스턴 스타일의 새로운 시대극 <도적: 칼의 소리>가 22일 베일을 벗는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도적: 칼의 소리>(이하 도적)는 1920년 중국의 땅, 일본의 돈, 조선의 사람이 모여 형성된 무법천지의 땅 간도에서 소중한 사람들과 삶의 터전을 지키기 위해 하나로 뭉친 이들이 벌이는 액션 활극이다. 배우 김남길, 서현, 유재명, 이현욱, 이호정이 주연을 맡았고,…

분노에 찬 김희선, 넷플릭스 ‘블랙의 신부’

넷플릭스(Netflix)의 ‘블랙의 신부’가 공개일을 확정했다. ‘블랙의 신부’는 사랑이 아닌 조건을 거래하는 상류층 결혼정보회사에서 펼쳐지는 복수와 욕망의 스캔들을 그린 작품이다. 배우 김희선, 이현욱, 정유진, 박훈, 차지연의 신선한 만남으로 주목받아 온 ‘블랙의 신부’는 베일에 싸인 상류층 결혼 비즈니스 세계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복수와 욕망의 스캔들을 예고했다. 이들은 복수를 위해, 상류 사회에 입성하기 위해, 가진 것을 지키기 위해, 각기…

End of content

End of cont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