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D-DAY] 안 보고는 못 배길걸? 티빙 ‘MBTI vs 사주’

티빙 오리지널 다큐 ‘MBTI vs 사주’ 한국인 흥미 자극 소재로 ‘나’를 설명한다 150명 참가자로 다양한 실험, 기대감UP

OTTRanking
사진=티빙

서양의 MBTI와 동양의 사주명리학, 나를 설명할 최적의 도구는?

티빙 오리지널 <MBTI vs 사주>(연출 박소연-박종훈, 제작 CJ ENM)는 세계 최초로 시도되는 MBTI와 사주를 소재로 한 관찰 실험 다큐멘터리다. 일반인 참가자 150인과 함께 MBTI와 사주 중 ‘나’를 설명하기 더 적합한 도구가 무엇인지 알아보는 대규모 리얼 관찰 실험을 진행한다.

MZ세대를 중심으로 다양한 연령대가 궁금해하는 MBTI와 사주를 비교 실험한다는 신박한 구성. 연출을 맡은 박소연, 박종훈 PD는 “코로나19 이후 소통의 기회가 줄자 MBTI뿐만 아니라 사주에 대해 MZ세대들의 관심이 뜨거워졌다. 특히 ‘나’ 자신을 확인하고 설명하는 데 있어 MBTI와 사주가 맞다고 서로 주장하는 점이 흥미로웠다. 그렇다면 무엇이 더 맞을지, 또 어떤 차이가 있을지가 궁금해지기 시작했다”고 기획의도를 밝혔다.

사진=티빙

이날 공개되는 첫회에서는 MZ 세대의 가장 큰 고민 중 하나인 연애를 키워드로 150명의 대규모 일반인 참가자들과 함께 단계별 다양한 성격 실험에 나선다.

연애의 핵심은 나의 짝을 찾는 것. 그리고 그 연애의 성패를 가르는 것은 바로 성격에 있다. 따라서 나와 나의 상대가 어떤 사람인지 아는 것은 연애의 최우선 과제일 수밖에 없는 것. 이에 대한 답을 찾기 위해 <MBTI vs 사주>는 참가자들은 알아챌 수 없는 성격 실험 상황을 설계, 이들이 자연스럽게 실험 상황에 몰입하는 모습을 포착할 예정이다. 자신의 MBTI와 사주에 입각해 천차만별 행동 표출이 예측되는 가운데, ‘프로 표현러’다운 유형은 어떤 것일지 궁금증이 커진다.

연애 상대로 ‘프로 공감러’를 찾는 이라면 이어질 두 번째 성격 실험에 주목해야 한다. MBTI와 사주명리학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의 의견을 바탕으로 유형별 그룹을 나눠 ‘눈물 참기’ 실험이 진행된다. 자문단의 예측을 바탕으로 눈물을 잘 흘릴 유형과 그렇지 않은 유형을 나눈 가운데, 과연 MBTI와 사주의 요소에 따라 ‘프로 공감러’와 ‘프로 해결러’를 규정지을 수 있을까 이목이 쏠린다.

두 가지 성격 실험에 이어 펼쳐질 관찰 실험의 결정판, 블라인드 단체 미팅이 진행된다. 오직 MBTI와 사주로 매칭한 단체 소개팅을 도입, 외적인 선입견 없이 시도되는 새로운 만남에 참가자들은 어떤 반응을 보일지, 과연 MBTI와 사주 중 어떤 궁합으로 매칭했을 때 더 많은 커플이 탄생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앞서 티저와 메인 예고를 통해 대규모의 인원들이 얼굴을 숨긴 채 오직 MBTI와 사주만으로 매칭된 단체 블라인드 소개팅에 참여하는 장면을 공개해 참신한 소재와 본 적 없는 광경으로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었다.

사진=티빙

첫 방송을 앞두고 한국인의 ‘과몰입러’ 증상을 유발할 취향 저격 관전 포인트를 짚어본다.

MBTI와 사주는 한국인이라면 빠져들 수밖에 없는 흥미진진 과몰입 치트키 소재다. MZ세대는 물론 다양한 연령대에 관심이 높은 주제인 MBTI와 사주를 소재로 다양한 실험을 펼침과 함께 각 분야의 전문가를 등용, 면밀한 분석에 따른 예측과 결과에 대한 설명을 곁들이며 실험에 대한 이해와 신뢰감을 더할 예정이다.

실험 결과의 정확성을 높이기 위해선 확실한 표본도 필요한 법! <MBTI vs 사주>는 대규모 관찰 실험을 꾸리기 위해 1,000여 명의 참가 지원자를 대상으로 MBTI 정식 검사를 진행하고, 모든 참가자들의 정확한 생년월일과 시를 받아 사주 분석을 실시했다. 그 결과에 따라 각 실험에 적합한 유형의 참가자를 추려 150명의 일반인을 선발했다.

특히 실험 중 단체 소개팅이 있다는 점을 감안하여 솔로 혹은 미혼 대상자를 중요한 기준으로 삼아 참가자를 모았다. 참가자들은 어떤 실험을 하는지 모르는 상태로 실험에 참여하게 되었기에 각 실험마다 진짜 울고 웃고 포효하는 리얼한 반응을 생생하게 확인할 수 있다는 점이 <MBTI vs 사주>의 재미 포인트다.

마지막으로 <MBTI vs 사주>의 놓칠 수 없는 마지막 필살기로는 각양각색 특색 있는 일반인 참가자들의 매력을 만끽할 수 있다는 점이다. 몰래카메라 형식의 성격 실험부터 행동 관찰, 블라인드 단체 소개팅 등 재미있는 실험 상황에 놓은 참가자들이 자신의 성격유형과 사주에 입각해 보이는 개성과 끼는 보는 이로 하여금 자연스러운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또한 ‘나’에 대한 의구심을 품고 있던 참가자들이 여러 실험을 거치며 본래의 내 모습을 찾아가는 과정 또한 집중 포착해 진심 어린 공감대를 형성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티빙 오리지널 다큐 <MBTI vs 사주>는 오늘(13일) 오후 4시 티빙에서 첫 공개된다.

Similar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