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 OTT 랭킹] 4/6 티빙·웨이브·넷플 TOP10 – 조금 특별한 사람들의 이야기

6일 데일리 OTT 랭킹 TOP10 ‘선을 넘는 사람들’ 특집 ‘유퀴즈’ 티빙 1위 재미와 감동, 공감을 선사하는 콘텐츠 대세

OTTRanking

<OTT 플랫폼 BIG3 넷플릭스·웨이브·티빙에서 공개하는 일일 콘텐츠 순위를 전합니다>

공감을 자극하는 이야기의 힘.

6일 [데일리 OTT 랭킹](오전 9시 기준 순위)에서는 따뜻한 감동과 유쾌한 스토리로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주는 ‘사람들의 이야기’가 눈길을 끌었다.

티빙(TVING) 1위는 tvN 예능 <유 퀴즈 온 더 블록>이 차지했다. 지난 5일 방송된 ‘선을 넘는 사람들’ 특집에 출연한 한국인 최초 외국인 기관사 알비올 안드레스, 회계사 출신 경찰 이진아 경위, BTS부터 틸다 스윈튼 등 월드스타들이 사랑하는 한복 디자이너 김영진, 가수 성시경의 특별한 인생 이야기가 공감과 웃음으로 프로그램을 꽉 채우면서다. 이날 기관사 알비올 안드레스는 한국에 정착하게 된 계기부터 한국 기관사 시험 합격 스토리, K-직장 에피소드 등 특별한 이야기를 털어놔 공감을 이끌었고, 이진아 경위는 다양한 경제 관련 범죄와 예방 방안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영진 디자이너는 틸다 스윈튼이 한복을 구매하러 온 스토리, BTS와 김태리 한복을 제작한 이야기 등을 전해 감탄을 자아냈다. 발라드의 제왕 가수 성시경은 SNS 문외한에서 어느덧 127만 구독자를 거느린 크리에이터로 성장한 스토리와 콘서트 비하인드 스토리 등을 화려한 입담으로 선보여 프로그램의 유쾌함을 더했다.

2위는 ENA·SBS Plus <나는 SOLO>다. 리얼 데이팅으로 매기수 화제를 모으던 프로그램으로 지난 5일 방송된 에피소드에서는 ‘대혼돈의 러브라인’을 꾸려오던 13기 솔로 남녀들의 최종 선택 장면이 그려지며 큰 관심을 받았다. 특히 이번 기수에선 12명의 참가자 중 무려 다섯 쌍의 최종 커플이 배출, 역대 최다 커플 매칭률을 기록해 화제를 모았다. 프로그램은 TV에선 두 채널 합산 2%대의 시청률을 보이며 아쉬운 성적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지만, OTT에서 성적을 만회하며 화제성을 입증했다.

1,2위를 차지한 두 예능 프로그램과 함께 뜨거운 인기를 자랑 중인 tvN <서진이네>,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JTBC <피크타임>, 네 남자의 좌충우돌 동남아 여행기를 담은 tvN <아주 사적인 동남아>, 백종원의 해외 식당 창업기를 담은 tvN <장사천재 백사장>이 각각 3,4,6,8위에 오르며 평일 오후 지친 몸과 마음을 보는 즐거움과 유쾌함으로 달랬다. 티빙 <방과 후 전쟁활동>은 5위를 차지해 오리지널 콘텐츠의 자존심을 지켰고, 7위에는 지니TV <딜리버리맨>이 올랐다. 9위와 10위에는 각각 tvN 월화극 <청춘월담>과 지난 2021년 종영한 OCN <키마이라>가 자리했다.

웨이브(Wavve) 1위는 SBS 금토극 <모범택시2>다. 매주 통쾌한 복수극으로 시청자들의 카타르시스를 자극하고 있는 작품은 지난 2월 시즌2 방영을 시작한 이후 웨이브 차트 왕좌를 꾸준히 유지하고 있다. 오는 7일 방송될 13화에선 지난화에 이어 ‘버닝썬 사태’를 정조준한 클럽 블랙썬의 실체를 밝히는 이야기가 그려질 예정. 지난 1일 방송에서 시청률 18.3%를 달성하며 모든 시청률 지표에서 한 주간 전체 프로그램 1위는 물론, OTT-TV 통합 화제성 1위를 차지하는 등 뜨거운 인기를 보이고 있는 작품이 이번주엔 어떤 기록으로 화제성을 입증할지 기대를 모은다.

2위는 KBS2 월화극 <오아시스>가 올랐다.  1980년대 격변의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청춘들의 이야기를 그린 이 드라마는 세 남녀의 엇갈린 운명과 사랑이라는 흥미진진한 소재로 TV는 물론, OTT에서도 관심을 이끌고 있다. 작품은 극의 후반부로 접어들며 가슴 아픈 에피소드와 충격적인 스토리 전개로 ‘이야기의 힘’을 선보이고 있어 앞으로의 성적에 관심이 집중된다.

SBS 간판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은 꾸준한 인기를 보이며 3위를 기록했고, 뒤를 이어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이 웨이브 차트를 장식했다. 4위와 5위에는 각각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MBC <나 혼자 산다>가 이름을 올렸고, ENA·SBS Plus <나는 SOLO>는 7위에 자리했다. 9위와 10위는 각각 MBC <전지적 참견 시점>, SBS <골 때리는 그녀들>이 차지했다. 이 가운데 6위에는 넷플릭스 <더 글로리>에서 주목받은 신예은이 출연한 SBS <꽃선비 열애사>가 존재감을 드러냈고, 웨이브 오리지널 다큐멘터리 <국가수사본부>는 8위에 올랐다.

넷플릭스(Netflix) 1위는 JTBC 토일극 <신성한, 이혼>이다. 이혼 전문 변호사의 파란만장한 이야기와 더불어 험난한 삶의 한복판에 선 이들의 에피소드를 담은 드라마로 잔잔한 분위기로 따뜻한 감동을 선사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오는 8일과 9일 마지막 이야기를 선보이는 만큼, OTT로 찾아오는 시청자들이 늘어나며 한동안 차트 상단을 유지할 전망이다.

2위는 넷플릭스 <더 글로리>다. 학교폭력 피해자의 온 생을 건 복수극을 담은 드라마로 높은 화제성을 유지하고 있다. 굳건히 지켜오던 1위에서는 한발짝 물러났지만, 지난 3월 10일 파트2의 모든 에피소드를 한 번에 오픈, 공개 후 한 달이 되어가는 상황임에도 차트 상위권을 유지하며 ‘영광’을 이어가는 중이다. 국내를 넘어 4월 1주차 넷플릭스 글로벌 TOP10 드라마(비영어) 부문 2위를 차지하는 등 글로벌 차트에서도 멈추지 않는 흥행몰이를 하고 있다. 3위는 이보영 원톱 오피스 드라마 JTBC <대행사>다.

ENA <지구마불 세계여행>은 전날과 다름없이 4위를 유지했고, FBI 요원의 이야기를 다룬 넷플릭스 <나이트 에이전트>가 5위에 올랐다. 이어 tvN 드라마 <철인왕후>, <일타스캔들>, <미스터션사인>이 6위부터 8위를 차지했고, 마지막으로 E채널 <용감한 형사들2>이 9위, ENA <혜미리예채파>가 10위로 차트인했다.

Similar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