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글로리’ 파트2, 3월 10일 공개 “가해자 응징! 눈 뗄 수 없을 것”

넷플릭스 ‘더 글로리’ 파트2, 3월 10일 공개 스틸컷 8종 공개, 기대감↑ “본격적인 가해자 응징, 마라맛-사이다 집중”

OTTRanking
사진=넷플릭스

국내외 흥행몰이 중인 넷플릭스 <더 글로리> 파트2 공개 일자가 확정됐다.

18일 넷플릭스는 “<더 글로리>(연출 안길호, 극본 김은숙) 파트2는 3월 10일 공개된다”고 전했다. 송혜교 주연의 이 작품은 유년 시절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문동은(송혜교 분)이 온 생을 걸어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와 그 소용돌이에 빠져드는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지난 12월 30일 공개된 후 OTT 랭킹은 물론 OTT 화제성을 독식하며 압도적인 인기를 자랑했다. 공개 2주차에는 넷플릭스 글로벌 TOP10(비영어권) 1위를 차지하며 전 세계에서 영향력을 드러냈다. 주인공 송혜교을 비롯해 가해자 5인방 임지연(박연진 역)-박성훈(전재준 역)-차주영(최혜정 역)-김히어라(이사라 역)-김건우(손명오 역)가 실감나는 연기로 주목 받았다. 더불어 극 중 송혜교의 조력자인 이도현(주여정 역)과 중립적 존재인 정성일(하도영 역)은 송혜교와의 남다른 케미로 화제가 됐다.

사진=넷플릭스

<더 글로리> 파트2에서는 18년간 기다려온 동은의 복수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동은이 설계한 덫에 빠진 학폭 가해자들이 파멸에 이르게 된다고. 이날 함께 공개된 스틸컷은 파트2를 향한 기대감을 높였다. 사진 속에는 슬픈 눈을한 동은과 함께 바둑을 두는 여정과 도영의 모습이 포착됐다. 또 가해자들의 어두머리격인 연진은 창백한 얼굴로 전화를 받았고, 재준은 피를 흘리며 궁금증을 자극했다.

파트2를 기다리는 팬들에게 송혜교는 “파트2에서는 더 많은 것들이 터져 나온다. 더 재미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파트1을 보셨다면 파트2는 안 보고는 못 배길 것”이라고 단언한 김은숙 작가는 “사이다, 마라 맛이 파트2에 집중되어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안길호 감독 또한 파트2에서 “본격적으로 동은과 연진의 싸움이 시작되고 가해자들이 응징을 당하는 이야기가 다이나믹하게, 눈 뗄 수 없이 펼쳐질 것이다. 모든 떡밥이 회수될 것”이라는 말로 3월이 기다려지게 했다.

한편, 넷플릭스 기대작으로 손꼽히던 <더 글로리>는 파트1 공개만으로 누적 1억 4,800만 시청시간을 기록하며 3주 연속 글로벌 TOP10(비영어권) 순위에 진입했다. 한국에서는 공개 이후 줄곧 정상을 지키며 콘텐츠 파워를 증명했다.

Similar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