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OTT 단신] 웨이브, 美 OTT 코코와 지분 인수…글로벌 진출 첫걸음 外

웨이브, 美 OTT 코코와 지분 인수하며 해외 진출 박차 해외에서도 ‘재벌집 막내아들’ 신드롬 ‘경기 우수공연 영상화 사업’ 공연 예술 OTT로 만난다

OTTRanking
사진=코코와

웨이브, 美 OTT 코코와 지분 인수…글로벌 진출 첫걸음

토종 OTT 웨이브(Wavve)가 미주 지역에 K-콘텐츠를 제공 중인 코코와(KOCOWA) 지분을 인수하며 글로벌 진출에 박차를 가한다. 웨이브는 22일 이사회를 통해 이같은 소식을 전했다.

코코와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기반을 둔 스트리밍 플랫폼으로, 미국과 캐나다를 비롯한 30여 개국에 한국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미주 지역에서 가장 빠르게 한국 콘텐츠를 볼 수 있는 플랫폼으로 입소문을 타며 시장 내 영향력을 확대 중이다. 웨이브는 앞서 단건 계약으로 코코와에 <트레이서>, <약한영웅 Class 1>을 비롯한 다수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제공해왔다. 이번 인수를 통해 <법대로 사랑하라>, <치얼업> 등 다수의 드라마와 <Welcome to NCT Universe> 등 예능으로 유통 콘텐츠를 확대하며 현지 이용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이태현 콘텐츠웨이브 대표는 “이번 인수를 통해 코코와와의 시너지 시스템을 구축하는 동시에 다양한 글로벌 미디어 파트너들과의 협업 확대를 모색 중이다. 이제 첫걸음을 떼는 단계에 불과하지만, 최대한 빠른 시간 내 글로벌 최대 K-콘텐츠 플랫폼으로 거듭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코코와를 운영 중인 웨이브아메리카의 전신은 국내 지상파 3사(KBS·MBC·SBS)가 합작 설립한 코리아콘텐츠플랫폼(KCP)이다. 올해 초 SK스퀘어가 KCP의 지분 약 20%를 매입하며 사명을 변경했고, 웨이브는 이번 인수를 통해 웨이브아메리카의 지분 가운데 40%를 확보하게 됐다. 업계는 웨이브가 향후 웨이브아메리카를 인수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사진=JTBC

<재벌집 막내아들>, 해외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한드’ 등극

JTBC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이 해외 시청자들이 꼽은 올해 최고의 한국 드라마(한드)에 선정됐다. 글로벌 OTT 라쿠텐 비키(Rakuten Viki)가 발표한 ‘2022년 한드 TOP 10’에서 당당히 1위를 차지한 것. 해당 차트는 올 한해 라쿠텐 비키를 통해 서비스된 모든 한국 콘텐츠를 대상으로 10개의 타이틀을 선정했다.

<재벌집 막내아들>은 지난달 18일 JTBC를 통해 첫 방송됐다. 본방송 직후에는 토종 OTT 티빙과 글로벌 OTT 넷플릭스, 디즈니+, 라쿠텐 비키, 뷰(viu) 등을 통해 공개되며 연일 TV-OTT 화제성을 이어가고 있다.

드라마는 라쿠텐 비키를 통해 공개와 동시에 주간 랭킹 1위로 직행했다. 이후 미주, 유럽 등 해외 전역에서 4주 연속 1위를 놓치지 않고 있다. 스테디셀러 반열에 오른 원작 웹소설을 바탕으로 탄생한 탄탄한 스토리와 배우들의 열연 덕분에 호평이 끊이지 않고 있는 것. 연말까지 남은 기대작이 많지 않은 만큼 드라마는 종영까지 뜨거운 열기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라쿠텐 비키가 공개한 ‘2022년 한드 TOP 10’에는 <재벌집 막내아들>에 이어 <월수금화목토>, <별똥별>, <왜 오수재인가>, <유미의 세포들2>,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 <오늘부터 우리는>, <얼어죽을 연애 따위>, <법대로 사랑하라>, <굿잡> 등이 이름을 올렸다. 글로벌 OTT를 통해 소개된 한국 드라마들이 채널과 플랫폼, 장르를 가리지 않고 다양하게 사랑받은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홍재희 라쿠텐 비키 콘텐츠 총괄 이사는 “올해 라쿠텐 비키에서는 다양한 장르의 한국 드라마들이 인기를 끌었다. 기존 로맨스 위주의 인기작들과 비교했을 때 <재벌집 막내아들>은 한국의 근현대사와 경제를 아우르는 스토리가 이어져 해외 팬들에게는 낯선 이야기가 될 것이라는 예상이었지만, 송중기와 이성민 두 주연배우의 열연 덕분에 시청자들이 쉽게 몰입할 수 있었던 것으로 풀이된다. 이 외에도 차트에 이름을 올린 작품들이 범죄물, 법정물 등 다양했다. 또 <유미의 세포들2> 처럼 시즌제 드라마가 인기를 끌었던 점도 향후 한국 콘텐츠 제작 분야에서 참고할 만한 사례가 됐다”고 평가했다.

사진=경기아트센터

웨이브, ‘경기 우수공연 영상화 사업’ 공연 예술 6편 공개

경기아트센터가 OTT 웨이브를 통해 클래식과 무용, 인형극을 비롯한 6개의 공연 콘텐츠를 공개한다. 오는 28일 공개되는 이들 공연은 ‘경기 우수공연 영상화 사업’의 일환으로, 경기아트센터 자체 기획공연과 도내 예술단체의 우수 공연 무대를 촬영한 콘텐츠다. 일반적인 미디어 콘텐츠와는 달리 다시 보기가 어려웠던 무대 예술을 4K 고품질 영상으로 제작해 평소 공연장을 찾기 어려웠던 대중에게 한 걸음 다가가겠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공개되는 작품은 ▲경기도무용단 <경합>(2021) ▲경기도무용단 <순수-더 클래식> (2022) ▲댄스필름 <상태가형태>(2021) ▲<경기클래식페스티벌>(2022) ▲<쿨썸머 클래식>(2022) ▲’예술무대 산’ 인형극 <루루섬의 비밀>(2022)이다.

6편의 콘텐츠는 모두 전문 영상 장비를 활용해 제작됐으며 무대 위 아티스트의 움직임을 더욱 실감 나게 담아내는 데 중점을 뒀다. 경기아트센터 관계자는 “OTT를 통해 대중에게 다가가는 것을 계기로 무대 예술의 시공간적 한계를 극복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우수한 공연을 선보이는 것이 목표다. 이번 웨이브를 시작으로 다수의 플랫폼으로 무대를 넓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imilar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