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포 자극 공감 직진 로맨스, 티빙 ‘유미의 세포들2’ [첫방]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2’ 첫 방송 박진영, 김고은 향해 직진 시즌1과 다른 설렘, 기대감 UP

OTTRanking
사진=티빙

김고은을 향한 박진영의 직진이 시작된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유미의 세포들 시즌2’(연출 이상엽·주상규, 크리에이터 송재정, 극본 송재정·김경란, 제공 티빙,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메리카우·스튜디오N)가 1, 2회 공개를 앞둔 오늘(10일), 유미(김고은 분)와 바비(박진영 분)의 데이트 아닌 데이트 현장을 포착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동료 사이였던 두 사람 사이의 묘한 변화가 설렘을 끌어올린다.

사진 속 유미와 바비 사이에 감도는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함께 있는 두 사람의 모습에서 전에 없던 달콤한 기류가 흐르기 시작한 것. 회사가 아닌 다른 공간에서 포착된 유미와 바비의 한때는 둘 사이의 ‘썸’을 짐작게 한다. 화창한 날씨만큼이나 산뜻한 두 사람의 미소는 보는 이들에게 설렘을 전한다. 저녁까지 함께 시간을 보내는 유미와 바비. 유미를 마주 보는 바비의 눈빛은 다정하기 그지없다. 아이스크림보다 달콤한 시간 속, 동료였던 두 사람은 어떤 변화를 맞을까. 새롭게 시작되는 유미와 바비의 이야기가 궁금해진다.

이날 공개되는 ‘유미의 세포들 시즌2’ 1, 2회에서는 유미를 향한 바비의 ‘직진’이 설렘을 안긴다. 이제껏 경험해보지 못한 설렘에 세포마을에도 한바탕 난리가 난다. ‘쿵심이’와 ‘쾅심이’까지 소환한 바비의 ‘심쿵’ 스킬이 기대를 높인다. 구웅(안보현 분)과의 이별을 겪은 후 사랑세포는 어떻게 됐을지, 브레이크 없이 다가오는 바비에게 유미는 어떤 반응을 보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제작진은 “시즌1과는 또 다른 결의 설렘이 이어진다. 바비의 변화를 눈여겨봐 달라”며 “세포들이 단체로 들고 일어나는 역대급 사건이 벌어질 예정”이라는 말로 기대를 높였다.

한편,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유미의 세포들 시즌2’는 매주 금요일 오후 4시에 2회씩 만나볼 수 있다. 1, 2회는 오늘(10일)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Similar Posts